2019.3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느 04:01-05:05 ::: 훼방과 대처


Mon. Mar. 04. 2019

 

 

내가 돌아본 후에 일어나서

귀족들과 민장들과 남은 백성에게 말하기를

너희는 그들을 두려워하지 말고

지극히 크시고 두려우신 주를 기억하고

너희 형제와 자녀와 아내와 집을 위하여

싸우라 하였느니라( 4:14)”

 

 

느헤미야는 불길한 소식을 들을 때마다

기도하였습니다. 그리고 방어태세를 단단히 갖추고

파수꾼들을 성벽 허술한 곳에 세워두었습니다.

 

막상 싸움이 시작될 때를 대비한 것은 아니었습니다.

그들의 협박이 다분히 허구성이 있었기 때문입니다.

 

대 제국 페르시아 왕의 칙령에 의해서

재건되는 성벽임에도 만약에

산발랏과 그의 무리들이 공격해 온다면

이 경우는 제국에 반항하는 것이 되므로

필연적으로 제국의 군사를 불러드리는 결과가 됩니다.

 

산발랏이 이와 같은

어리석은 짓을 할 리 만무하기 때문입니다.

그러므로 이러한 산발랏의 음모는

고도의 심리전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물론 유대인이 전혀 방어능력이

없다고 판단되면 기습공격을 감행할 것입니다.

나중에 페르시야 왕을 설득할 만한

변명거리를 만들어 놓고 그렇게 할 수 있습니다.

 

느헤미야도 이러한 음모를 감지했을 것이고,

그래서 철통 같은 방비태세에 만전을 기했습니다.

민심의 동요가 최대의 적이었던 것입니다.

 

산발랏도 이 점을 노려

예루살렘 주변의 유대인들에게 투항하라고 협박하고

중요한 군사기밀을 그들에게 노출시켜 공포감을 유발시켰습니다.

 

 

 

 

More………

해설 보러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