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6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마 25:31-46::: 지극히 작은 자


Thu. Apr. 11. 2019

 

 

임금이 대답하여 이르시되 내가 진실로 너희에게 이르노니

너희가 여기 내 형제 중에 지극히 작은 자 하나에게 한 것이

곧 내게 한 것이니라 하시고( 25:40)”

 

 

지극히 작은 자에게 도움을 주고 어려움을 나눈다는 일은

어떤 좋은 결과를 맺는 일과는 다릅니다.

 

하나님의 일은 일이나 업적이 아니라

믿음의 공동체 내에서의 사람들과 어울리는 것과

하나님의 뜻을 따르는 일입니다.

 

그러므로 결과보다는 과정이 더 중요하고

실패했더라도 결과는 별 상관이 없는 일입니다.

그러므로 먼저 하나님의 일을 계획할 때

하나님의 뜻을 이루는 일인지를 확실히 해야 합니다.

 

따라서 세상과는 달리 밑 빠진 독에 물 붓 듯하고,

그 결과에 집착하지 않아야 합니다.

 

예수를 믿고 가르치는 일로, 예수를 전하는 일로 말미암아

헐벗고 굶주리고 병들고 나그네 되고

옥에 갇힌 지극히 작은 자인 제자,

곧 그리스도인을 돌봐야 합니다.

 

이들은 세상으로 배척당하고 소외당하며 업신여김을 당했으며

천대받아 누구도 도움을 주지 않는 자들입니다.

그들에게 자신의 것으로

사랑과 나눔을 실천해야 하는 사명입니다.

 

 

 

 

More………

해설 보러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