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2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창 13:01-18 ::: 아브람과 롯의 헤어짐


Sat. Jan. 18. 2020

 

 

보이는 땅을 내가 너와 네 자손에게 주리니

영원히 이르리라( 13:5)”

 

 

아브람은 사태의 심각성을 인식하고

롯을 불러 서로 다투지 않도록 방법을 강구하자고 하였습니다.

그리고 롯에게 원하는 목초지를 선택할 수 있는 우선권을 주었습니다.

 

"나를 떠나라 네가 좌하면 나는 우하고 네가 우하면 나는 좌하리라(9)"

지금까지 살펴본 아브람은 상당히 이기적인 사람이었습니다.

재산을 지키기 위해 기근 때에는 약속의 땅을 떠날 수 있는 자였습니다.

위협을 느끼자 자신을 지키기 위해는 아내까지 포기하였습니다.

 

그런데 지금은 재산에 피해가 있을지언정

조카 롯을 위해서는 기꺼이 수용할 태세가 되어 있습니다.

 

하나님의 약속에 대한 신뢰는 아브람을 바꿔놓았습니다.

상당히 너그러워졌습니다.

 

성도에게서 구원에 대한 확신의 증거는

먼저 재물에 대한 인식이 바뀐다는 점입니다.

악착같이 벌어들이고 내 가족 외에는 사용할 수 없었던 재물이,

내게 유익이 없다면 지급되지 않았던 돈이

가난한 자에게, 어려움을 당한 자에게,

그리고 교회 공동체 안에서 쓰이도록 지불되고 있다는 점입니다.

 

따라서 많은 재물을 주신 것도 축복이지만,

그보다는 그 많은 재물을 나누어 주는 것이

더 큰 축복이라는 점을 깨닫게 됩니다.

 

 

 

 

More………

해설 보러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