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9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현재접속자 : 6 (회원 0)

출 17:01-16 ::: 여호와는 나의 깃발


Sun. Sep. 19. 21

 

 

모세의 팔이 피곤하매

그들이 돌을 가져다가 모세의 아래에 놓아 그가 그 위에 앉게 하고

아론과 훌이 한 사람은 이쪽에서,

한 사람은 저쪽에서 모세의 손을 붙들어 올렸더니

그 손이 해가 지도록 내려오지 아니한지라( 17:12)”

 

 

여호수아는 모세의 명령대로 군사를 소집했고

아말렉과의 전쟁에 임했습니다.

모세는 아론과 훌을 데리고 산 정상에 올라섰습니다.

 

드디어 전투는 시작되었고

모세는 지팡이를 든 두 팔을 치켜 들어

이스라엘 군사가 이를 보도록 하였습니다.

 

그들에게 모세의 두 팔은 하나님의 손과 다름없었습니다.

, 여호와 하나님의 능력이 임하신다는 상징이었습니다.

모세가 두 팔이 들려 있는 동안 전세는

이스라엘에게 유리하게 전개되었습니다.

 

모세의 손이 바로 여호와의 깃발(닛시)이었습니다.

모세의 손이 내려오지 않도록

아론과 홀은 양쪽에서 모세의 팔을 붙들었습니다.

 

해가 지도록 모세의 양 손은 하늘을 향해 올려졌고

그 동안 여호수아와 이스라엘 병사들은 아말렉을 무찔렀습니다.

전쟁은 이렇게 여호와의 승리로 끝이 났습니다.

 

하나님과 모세와 그리고 아론과 훌, 직접 전투에 참여한

여호수아와 이스라엘 백성이 함께 참여한 전쟁이었습니다.

 

 

 

 

More………

해설 보러 가기

   오늘의 묵상 욥 38:19-38
   율법의 무용론인가?
   [초대교회] 가정 교회 찾기(4)…
   [초대교회] 가정 교회 찾기(3)

   세미원
   세미원
   선암사 홍매&청매
   구례 산수유마을

   손연재 레깅스 핏 자랑
   부와 권력을 버리고 자기 인생 …
   이스라엘 vs 한국 작물재배의 혁…
   구급차 막아선 택시기사 근황

   천주교에 대해서 문의드립니다
   갑자기 생각나서 질문합니다만;;
   목회적 관점 과 선교사적 관점의…
   바울서신에 대해서 다시...?